상단 이미지
Part 2> 티마스터 자격증 교육 과정을 미리 살펴 보아요~
TEALAB | 2015.06.15 17:23 | 1770

티랩 티아카데미 티마스터 과정을 소개합니다~



지난 포스팅에 이어
못다한 티마스터 자격증 과정 수업 내용을

살펴보도록 할께요.


《7강. 한국의 녹차》시간에는
녹차의 전반적인 이해와

녹차 제조 과정의 설명이 진행되며,

한국 녹차의 생산지역별 특징,

채엽시기에 따른 분류,

 한국에서의 차의 역사 등등을 공부해요.


《8강. 중국의 녹차》에서는
중국의 지리적 특징을 이해하고

 다양한 형태로 만들어지는 중국 녹차를 살펴보고

그 특징을 비교, 분석해요.


《9강. 일본의 녹차》시간에는
증청으로 만들어지는 녹차의 특징과

 기계화를 통해 생산력을 높이고 가격을 낮춘

일본의 녹차를 이해하고 일본 차의 역사를 살펴봅니다.


《10강. 청차》시간은
중국과 대만에서 생산되는 청차를 알아보고

 청차의 역사와 생산과정을 살펴보는 시간이예요.

 각 차에 숨어있는 전설같은 이야기가 숨어있지요^^


《11강. 백차, 황차, 흑차》에서는
최근 관심이 크게 늘어나며

서양에서도 관심을 보이고 있는

백차와 황차를 알아보고

보이차로 더 알려진 흑차를 공부하죠.
"보이차는 흑차이고 흑차가 곧 보이차이다" 가 맞는 것일까요?


《12강. 대용차(허브)》시간에는
차나무의 잎을 사용한 차(TEA)가 아닌

 대용차(TISANE)의 종류를 알아보고

차(TEA)의 기능적인 효능과

주요 허브(Herb)의 특징을 공부해요.


《13강. 혼합차》에서는
차의 혼합에 따른 분류를 살펴보고

차(TEA)와 차(TEA)가 혼합된 혼합차를

알아보는 시간을 가져요.

또 혼합차의 배경이 되는

유럽 홍차의 역사와 문화를 알아가는 시간이예요.

영국에서 홍차가 대중화되는 이면의 이야기와

시대적 배경이 흥미진진!


마지막으로 《14강. 가향차》시간에는
차(TEA)와 이외의 재료를 사용하여

향과 맛을 변화시킨 가향차를 알아보고

가향을 하는 방법과 각 방법의 예를 살펴봐요.

 예전부터 오랜동안 꾸준히 만들어온 가향차부터

최근 브랜드에서 만들고 있는 가향차까지

다양한 향과 맛이 기다리고있는 시간이예요.

또 이 시간에는

아로마키트를 이용한 향의 이해와 훈련도 함께해요~


『티마스터 과정』의 강의는

2시간 30분의 교육으로 진행되요.

하! 지! 만! 티랩이 지향하는

<티 전문가 인큐베이터>로서의 역활을 위해

수강하는 분들이 충분히 이해할 때 까지

정해진 강의 시간을 훌쩍 뛰어넘는 경우가 있어요. 


티랩 티아카데미에서는

과정을 성실히 수료하신 분들에게

 수료증을 드리고 있어요.

또한 필요하신 분들의 경우

자격시험을 통해 자격증을 발급하고 있어요.


『티마스터』자격증은

한국직업능력개발원에서

 정식 인가 받은 등록된 자격증으로

티랩에서는 현재

『티블렌더』,『어린이 티 지도자』자격증을

인가 신청한 상태랍니다.


『티마스터』자격증의 시험은

차에 대한 이론을 평가하는 필기시험과

2가지의 실기시험으로 진행되며

홀수달 둘째 일요일이 시험일이예요.

(일시는 바뀔 수 있습니다.)
※ 자격증은 필수가 아닌 선택입니다. ※


끝으로 수료하신 분들과

수강을 생각하고 계신 분들께 말씀드릴께요~


『티마스터 과정』을 수료하시고

자격증을 취득한다고 하여서 끝이 아닙니다.


티랩의 『티마스터 과정』은

차를 정확하고 체계적으로

이해하고 기초를 튼튼히 하는 수업입니다.

과정이 끝나면 훨씬 발전된 자신을 발견할 수 있고

 전문가로서의 소양도 갖추게 될 것입니다.


하지만 차의 세계를 탐험하기 위한 기본 훈련을

마쳤다고 생각하시고

배우고 익히신 내용을 바탕으로

무궁무진한 차의 세상을

즐겁게 탐험해 가시기를 바랍니다.


티랩 티아카데미에서 약속 드릴 수 있는 것은

 "어디에서도 흔들리지 않을 탄탄한 기초를 쌓고

 "필요할 때 옆에서 힘이 되어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습니다."는 것 입니다.


다른 문의사항이나 자세한 설명은
티랩 홈페이지 www.tealabacademy.com 게시판

혹은 대표전화 02-762-8007 로

 어려워 마시고 연락주세요.
(근처를 지나시다 차 한 잔 하러 오셔도 언제나 환영합니다^^))





목 록